연예스타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글로벌 걸그룹 블랙스완, 10일~14일 첫 미국 팬미팅 투어
중국 팬미팅에 이어, 팝의 중심 미국에서 새로운 시작 기대
 
윤상진 기자 기사입력  2023/11/09 [15:03]

▲ 글로벌 걸그룹 블랙스완, 10일~14일 첫 미국 팬미팅 투어 진행.     © 윤상진 기자

 

글로벌 걸그룹 블랙스완(파투,앤비,가비,스리야)이 오는 10일~14일 ‘Blackswan Live Performance & Fan Meeting’을 타이틀로 미국 서부 캘리포니아주 4개 도시 투어를 펼친다.

 

8일 미국으로 출국, 10일 온타리오, 11일 프레즈노, 12일 새크라멘토, 14일 로스앤젤레스에서 라이브 무대와 팬미팅을 갖고 15일 돌아오는 일정이다.

 

미국 국적의 앤비(Nvee)는 “고향인 미국에서 첫 공식 팬미팅이라 너무 반갑고 가슴이 설렌다. 미국 팬들과의 좋은 추억을 남기고 돌아오겠다”고 강한 의욕을 보였다.

 

블랙스완의 다른 멤버들도 “팝의 중심인 미국에서 새로운 시작을 기대한다”고 입을 모았다.

 

블랙스완은 지난 5월 ‘카르마(Karma)’ , 9월 ‘Cat & Mouse’ 등 신곡 앨범을 발매하고, ‘이웃집 찰스’, ‘아는형님’, ‘이제는 K-투어 – 한국을 부탁해’ 등 TV프로그램에서 예능감을 뽐냈다.

 

블랙스완은 미국 투어후 오는 11월 말 태국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블랙스완은 최근 첫 중국 온라인 팬미팅에서 1500만명의 팬이 몰리며, 방송이 수차례 다운되는등 중화권 팬덤의 존재를 확인했다. 팬미팅을 진행했던 쿠고우(KUGOU)측에서도 “중국 첫 팬미팅 치고는 굉장히 임팩트 있는 활약을 보였다”며 극찬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3/11/09 [15:03]  최종편집: ⓒ 모르니까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플랫폼 특성을 분석하면... 미래 비즈니스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