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20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개막전, 무관중 경기로 개최결정
 
이승준 기자 기사입력  2020/06/01 [02:54]

2020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이 시즌 개막전을 관람객이 없는 가운데 치르기로 결정했다오는 620일과 21일 전라남도 영암군의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KIC)에서 개최될 예정인 시즌 첫 레이스는 무관중 경기로 치러진다

 

정부가 지난 56일을 기점으로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방역체계를 사회적 거리 두기에서 생활 속 거리 두기로 전환완화했다이후 프로야구를 시작으로 프로축구와 프로골프 등 국내 여러 스포츠 종목이 시즌 일정을 시작하고무관중 경기를 이어오고 있다아직 스포츠 이벤트를 통한 감염병 전파 사태는 보고되지 않고 있지만 여전히 관람객 출입에 대해서는 신중한 입장을 유지하고 있다지난해 기준 경기당 평균 관람객이 22000여명으로 여타 프로종목에 비해 많았던 슈퍼레이스 챔피언십도 혹시 모를 확산의 위험을 낮추기 위해 무관중 경기를 결정해야만 했다

 

 

무관중 경기로 치러지게 될 2020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개막전은 참가 팀 관계자를 비롯한 모든 구성원들의 안전에 더욱 집중할 계획이다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른 철저한 방역 및 예방대책을 수립하고 준수하는 가운데 상호 간의 접촉을 최소화하면서 환자가 생기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기로 했다자체적인 대응 매뉴얼과 안전 가이드를 마련해 위험 요인을 사전에 최소화할 계획이다.

 

2020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개막전을 현장에서 관람할 수 없는 팬들을 위해 보다 다채로운 내용을 담은 중계방송을 통해 더욱 생생하게 전달할 예정이다올 시즌 도입한 텔레메트리 시스템을 활용한 정보전달레이스 사이사이 현장의 살아있는 목소리를 담는 인터뷰 등 화면을 통해서도 현장감을 느낄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중계방송사인 채널A를 비롯해 공식 홈페이지와 유튜브 채널네이버TV 등을 통해서도 생중계가 이뤄질 예정이다.

 

대회 조직위원장인 김동빈 ㈜슈퍼레이스 대표는 오랜 시간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을 기다려주신 모터스포츠 팬 여러분들과 함께 레이스 현장의 흥분과 감동을 즐기지 못하는 상황이 매우 안타깝다하지만 무관중 경기는 우리 모두의 안전과 건강을 지키면서 레이스를 치를 수 있는 최선의 조치임을 이해해 주시면 고맙겠다다양한 라이브 중계를 통해 현장의 생생함을 전달해드리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진: 슈퍼레이스)

행사와 자동차를 취재합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6/01 [02:54]  최종편집: ⓒ 모르니까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18 서울오토살롱 '시선강탈 레이싱모델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