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GT블랑팡 쏠라이트 인디고 우승, 람보르기니 가마레이싱팀 우승
 
이승준 기자 기사입력  2019/08/05 [10:11]

슈퍼카들의 격돌로 기대를 모았던 블랑팡 GT 월드 챌린지 아시아에서는 8월 3일에 첫 결승전이 치러졌다. 최명길(Roelof Bruins)과 마누엘 메츠거(독일)가 파트너를 이룬 쏠라이트 인디고 레이싱은 메르세데스-AMG GT3를 몰고 27랩을 1시간00분27초528에 주파하며 실버클래스 우승을 차지했다.

 


2위에는 사카모토 유야(JPN)와 마르코스 고메스(BRA)가 파트너를 이룬 HubAuto Corsa 레이싱은 페라리 488 GT3를 몰고, 1시간00분32초337을, 3위는 Tanart SATHIENTHIRAKUL(THA)와 필립 햄프렉트(독일)가 파트너를 이룬 Absolute Racing이 포르쉐 911 GT3R로 1시간00분35초899로 3위를 하였다. 

 

프로암 클래스에서는 트리플 에잇 레이스 엔지니어링의 프린스 압둘라흐만 이브라힘(말레이시아, 쉐인 반 기스버겐(뉴질랜드)이 1시간00분54초385로 우승했다. 

 

 

람보르기니 슈퍼 트로페오 아시아 첫 날 결승전에서는 에반 첸(대만)과 크리스 반 더 드리프트(뉴질랜드)가 짝을 이룬 가마 레이싱이 우승했다.

 


3번 그리드에서 출발했던 가마 레이싱의 차량은 2분10초959의 베스트 랩 타임을 기록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행사와 자동차를 취재합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8/05 [10:11]  최종편집: ⓒ 모르니까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18 서울오토살롱 '시선강탈 레이싱모델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