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 사회/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롯데, 울산 LG전에서 '울산사랑페스티벌' 등 다양한 이벤트 개최!
 
이준영 기자 기사입력  2018/08/07 [10:08]

롯데 자이언츠(대표이사 김창락)는 오는 7일과 8일 울산 문수야구장에서 열리는 LG와의 홈경기를 맞아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우선, 7일은 울산병원 매치데이가 열린다. 울산병원은 롯데자이언츠 지정병원으로 지난해부터 울산 홈경기 의료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이 날은 울산병원 및 협력기관 임직원 300여명이 단체관람을 진행하고 의료법인 혜명심의료재단 임성현 이사장이 승리기원 시구에 나선다.

 

8일은 롯데자이언츠 대표 이벤트로 자리매김한 팬사랑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올 시즌 네 번째이자 울산에서의 첫 행사로 ‘울산사랑페스티벌’이란 이름으로 열리며, 관중 전원에게 제공되는 이벤트유니폼이 패키지로 구성되어있다. 선수단 역시 팬들과 같은 유니폼을 착용하고 경기에 나서 하나된 모습을 연출한다. 경기 중 다양한 이벤트 및 응원전뿐 아니라 경기 종료 후에도 레이저쇼를 곁들인 불꽃놀이와 함께 ‘울산올나잇’이 이어진다.

 

행사 당일은 오후 4시 30분부터 입장게이트를 개방하며, 프리티켓 소지자와 휠체어를 이용하는 장애인 및 장애인 동반 1인 역시 상품요금이 포함된 티켓을 구매해야 입장할 수 있다.

 

한편, 이날 시구자에는 울산 출신의 탤런트 오윤아씨가 나선다. 인기 레이싱모델로 시작해 각종 드라마에서 뛰어난 연기력을 보인 오윤아씨는 오는 9월 방영될 ‘진짜 사나이 300’에 출연 예정이다.

 

(사진 : 롯데 자이언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8/07 [10:08]  최종편집: ⓒ 모르니까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18 서울오토살롱 '시선강탈 레이싱모델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