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랜드뉴스 > 기업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트리스아이디, 중국 위해시정부 주한국대표처 양해각서 체결
 
김상태 기자 기사입력  2018/04/13 [15:04]

오트리스아이디과 미우경영원(대표 이혜정)은 송도 웨이하이관에서 중국 위해시정부 주한국대표처(대표 유영승)와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양 기관은 양해각서에서 한중 양국 협력의 우호적 분위기와 시장환경을 활용하여 산업혁신성장을 위한 △투자협력 △무역촉진 △기술교류 △공동발전 등의 원칙을 기본으로 실질적인 합작을 이끌어낸다는 목표를 설정했다.

 

오트리스아이디와 미우경영원은 지난해 12월초 FILCA 한중포럼(회장 조용준) 회원사들과 위해시를 방문하고 12월 14일 송도에서 기업상담회와 4차 산업혁명대비 최고경영자아카데미 수료식을 성료한바 있다.

 

업무협력 체결에는 중국측에서는 상법술 기획부장 한국측에서는 대명레저산업 안영혁 고문과 영화 원작, 제작사 오치우 대표 등이 배석했다. 양해각서를 체결한 후 양 기관의 현안 등 사업에 대해 논의했다.

 



미우경영원 이혜정 대표는 “문재인 대통령 방중이후 한중관계도 봄이 오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모두에게 즐거움을 주는 레저산업과 영화산업을 통한 협력의 기회를 갖게되어 의미가 있다. 이번에 내딛는 작은 첫 발이 동반성장하는 바람직한 모델로 성장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4/13 [15:04]  최종편집: ⓒ 모르니까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18 서울오토살롱 '시선강탈 레이싱모델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