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CJ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엑스타 슈퍼챌린지 불스원과 후원 협약
 
김경석 기자 기사입력  2018/02/09 [13:05]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을 주관하는 ㈜슈퍼레이스와 자동차용품 전문기업인 ㈜불스원이 손을 맞잡았다. 지난 7일 서울시 중구 CJ제일제당 센터에서는 슈퍼레이스 김준호 대표와 불스원 마케팅본부장 한지영 상무가 참석한 가운데 협약식이 진행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불스원의 프리미엄 엔진오일 G테크(G-Tech)는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과 2018 엑스타 슈퍼챌린지를 2018년 시즌을 지원하게 되었다.

 

Cadillac6000, GT1,2, BMW-M,현대아반떼마스터즈의 4개 종목의 속도전이 펼쳐지는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과 GT3,4가 추가된 엑스타 슈퍼챌린지는 불스원 G-테크의 후원을 통해 보다 박진감 넘치는 레이스를 팬들에게 선사할 수 있게 됐다.

 

국내 최고의 모터스포츠 대회인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에는 국내 최상위 클래스이자 아시아 유일의 스톡카 레이스인 cadillac 6000 클래스를 비롯해 BMW M클래스 등 다양한 경기가 펼쳐진다.

 

아마추어 드라이버들의 경연장인 엑스타 슈퍼챌린지에도 여러 차종이 참가한다. 김준호 슈퍼레이스 대표는 “불스원의 후원을 통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과 슈퍼챌린지가 더 많은 관심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며, “상호협력을 통해 함께 발전해 나갈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불스원의 프리미엄 합성 엔진오일 G-테크는 208년 두 대회를 후원하면서 고성능 엔진에 최적화된 제품의 우수성을 널리 알릴 수 있게 됐다. 50년 이상 축적된 전문적인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100% 독일에서 생산되고 있는 G-테크는 BMW 등 글로벌 브랜드를 비롯한 유럽 최신 규격에 잘 어울리는 제품으로 고속주행 등 다양한 환경에서도 안정적인 성능을 발휘한다는 평가를 얻고 있다.

 

불스원의 힘을 얻게 된 2018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은 오는 4월 22일 막을 올려 오는 10월 28일 최종전까지 6개월여의 흥미진진한 레이스를 펼친다. 슈퍼챌린지는 4월 시작돼 오는 10월까지 총 5번의 경기를 치를 예정이다.

 

올 한해는 차량에 최적화된 엔진오일로 간극이 줄어 더더욱 치열한 레이스가 기대된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2/09 [13:05]  최종편집: ⓒ 모르니까타임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사랑스럽고, 섹시한 미모의 치어리더